티스토리 뷰

1. 집에서 나가기 전.

"시러시러~ TV 보끄야.

 폴리 보끄야~"

TV 끄고 난 뒤.

"엄마 비타민!"

"어린이 가까?"

 

아빠가 늦게 출근하는 날은

뒤도 안 돌아보고

"아빠 다녀오게쓰미다~"

 

2. 현관을 나와서는

"엄마 안아줘~!!!"

"노리터 가까?"

"엄마 차 와~" 

"엄마 비켜!!"

하며 열심히 어린이집 가거나

한참 그 자리에 서있기

 

3. 편의점 앞

"옥수수 사러 가까?"

 

4. 아파트 앞

(소화전 가리키며)"엄마 이거 모야?"

(소화전이라고 알려준 이후)

"이거는 용감한 소방차... 소! 하! 전!"

아직 도와준다는 건 모르는 럭키ㅎ

 

아파트 앞에 있는 기둥을 마이크 삼아

"파란 파란 저 하느 노피! 나라 올라요~♬!!!!!!"

한 음으로 타요의 씽씽 극장 노래 부르기.

 

럭키는 노래 중

 

5. 아파트 단지로 가끔 지나갈 때에는

"하미 안녕하세요~"

"하부지 안녕하세요~"

만나는 경비아저씨나 어른들마다 보며 인사하기

 

"엄마 저기 기차!!"

뭐를 보고 기차라고 하는 거지...?

"엄마 뽀요요!!"

"엄마 꽃!!"

"우아~~~ 꽃 예쁘다~~"

"엄마 안아줘!!"

 

6. 어린이집 앞에서 친구들 만나면

"가치 가자~!!!! 가치 가자~!!!!"

 

가치 가자!!

 

7. 어린이집 1층에서.

"에리베이터!!"

"에리베이터 띡!!"

"2! 층!"

 

8. 어린이집 도착해서.

"럭키 자리 여! 기!"

자기 사진 보고 신발 넣기.

"누구는... 누구는...."

신발장 보며 먼저 온 친구. 아직 안 온 친구 챙기기.

 

9. 교실 문 혼자 열면서.

"럭키 왔어요!!!!"

"다녀왔습니다!!!"

 

10. 요새는 하지 않는.

"엄마 다녀오세요!"

적응기간 끝날 무렵엔 잘하더니.

요새는 친구들이랑 놀기 바빠 인사 못하고 그냥 들어가는 럭키.

 

어린이집 등원 중.

 

매일은 아니지만.

어린이집 가기 전 하는 일들..

 

럭키야.

친구들하고 싸우지 말고.

친구들 장난감 뺏지 말고.

친구들하고 사이좋게 지내.

선생님 말씀도 잘 듣고.

점심 반찬, 간식도 골고루 잘 먹고.

 

댓글
댓글쓰기 폼